전체상품목록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현재 위치
  1. home
  2. 이벤트상품EVENT
이전상품 다음 제품 보기
거절의 상처를 치유하는 하나님 / 데릭 프린스

거절의 상처를 치유하는 하나님 / 데릭 프린스

(해외배송 가능상품)
기본 정보
판매가 6,000원
영문상품명 God's Remedy for Rejection
상품요약정보 거절에 대한 본질적 의미와 회복
할인판매가 5,400원 (600원 할인)
수량 수량증가수량감소

개인결제창을 통한 결제 시 네이버 마일리지 적립 및 사용이 가능합니다.  

상품 옵션
옵션 선택
상품 목록
product name quantity price
거절의 상처를 치유하는 하나님 / 데릭 프린스 수량증가 수량감소 6000()
TOTAL(ea) : 0 (0개)

with item

위 상품과 함께 구매하시면 좋은 상품입니다. 상품을 선택하시면 함께 구매하실 수 있습니다.

책 소개

 

우리 대부분은 생의 어떤 시점에서 다른 사람으로부터 거절당한 경험이

있으면서도 거절(Rejection)의 본질이나 거절이 미치는 영향에 대해

잘 이해하지 못하고 있다. 그것이 대수롭지 않은 거절일 수도 있고,

워낙 쓰라린 경험이라 우리의 삶을 통째로 뒤흔들어 놓거나

우리의 모든 인간관계에 영향을 미쳤을 수도 있다.

이처럼 거절당한 경험은 알게 모르게 우리에게 깊은 상처를 남긴다.

 

본서는 거절의 상처에 대한 하나님의 치유가 이루어지도록

우리들이 갖고 있는 문제의 본질을 인식하도록 도와주고,

자신을 받아들일 수 있도록 해주며, 하나님의 사랑을

다른 사람한테 베풀 수 있는 능력을 주도록 이끌어 준다.

 

 

차례

 

01. 거절의 본질

02. 거절의 원인

03. 배반과 수치

04. 거절의 결과

05. 최후의 거절

06. 하나님의 처방

07. 하나님의 가족

08. 숭고한 사랑

 

저자 소개

 

 

저자 소개

 

데릭 프린스

데릭 프린스(1915~2003)저주에서 축복으로, 속죄등을 비롯한 저서 오십 권 이상을 남겼다. 데릭 프린스 선교회를 설립한 그는 영국의 명문 이튼 칼리지(Eton College)와 캠브리지 대학교(Cambridge University)에서 헬라어와 라틴어, 고대 및 현대 철학을 공부하였으며 캠브리지 대학교와 예루살렘에 있는 히브리 대학교(Hebrew University)에서 히브리어와 아람어도 공부하였다. 데릭 프린스의 설교는 Derek Prince Legacy Radio라는 이름으로 지금도 전 세계에 방송되고 있다.

 

 

 

 

배송정보

  • 배송 방법택배
  • 배송 지역전국지역
  • 배송 비용3,000원
  • 배송 기간1일 ~ 3일
  • 배송 안내- 산간벽지나 도서지방은 별도의 추가금액을 지불하셔야 하는 경우가 있습니다.
    - 고객님께서 주문하신 상품은 입금 확인후 배송해 드립니다. 다만, 상품종류에 따라서 상품의 배송이 다소 지연될 수 있습니다.

배송에 대해 알려드려요

결제(입금완료)완료 후 1~3일 이내에 상품을 수령하실 수 있습니다.

오후 3시 이전에 결제시 당일 출고됩니다.

배송비는 3만원 이상 구매시 무료이며 3만원 미만 구매시 3000원의 배송료가 있습니다.
[제주도의 경우 2500원의 착불료가 추가 발생합니다.]

도서, 산간, 오지 지역인 경우에는 2~3일 정도 추가 소요시간이 걸립니다.

부득이한 사정(품절, 절판 등)에 의해 지연될 경우에는 미리 연락드리겠습니다.

교환/반품시 반드시 확인해주세요.

받으신 상품을 사용하지 않으신 경우, 받으신 날로 부터 7일 이내에 교환 및 반품이 가능합니다.

상품 개봉 및 사용시 상품의 가치가 훼손 된 경우에는 교환/반품이 불가하오니 이점 양해해주시기 바랍니다.

불량/파손 등에 의한 반송 택배비용은 무료이며 단순 변심으로 인한 교환/반품 택배비용은 고객님 부담입니다.

더욱 자세한 문의를 원하시면 고객센터로 문의 주시기 바랍니다.

ITEM REVIEW상품의 사용후기를 적어주세요.

상품후기작성 모두보기

게시물이 없습니다

ITEM Q&A상품에 대해 궁금한 점을 해결해 드립니다.

상품문의등록 모두보기

게시물이 없습니다